2
明洞之夜
명동에 밤이 오면(1964)
韩国 / 剧情 / 1964-10-15上映 / 片长100分钟
豆瓣评分TM
我要评分

剧情简介

명동의 다방에서 바걸로 일하고 있는 윤 마담(최은희)은 빼어난 미모와 기품있는 행동으로 많은 단골손님을 확보하며 남자손님들의 가슴을 설레게 한다. 윤 마담을 비롯한 빠걸들의 꿈은 진실한 사랑을 만나 결혼을 하거나 바의 주인이 되어 돈을 많이 버는 것. 10년 전 남편을 상처한 윤 마담은 남편이 죽을 때 관 속에 자신의 머리카락과 편지를 함께 묻으며 다시는 다른 남자를 사랑하지 않겠다고 스스로 다짐했었기에, 많은 남자들의 유혹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지키려한다. 그러나 그녀의 마음 속에도 은근히 연정을 품은 남자가 있었으니 그는 바로 근처 은행의 박지점장(남궁원)이다. 바를 차려준다며 끈적하게 접근하는 오 사장(이예춘)이나, 그녀가 어려울 때마다 곁에서 도와주다 프로포즈를 하는 강 사장(김승호)과 달리, 박 지점장은 늘 그녀에게 신사답게 대한다. 윤 마담이 단골손님들의 자금을 모아 바를 새로 내려는 계획을 추진하던 중, 이미 독립을 해서 자신의 바를 운영하던 유일한 친구 소라가 과다한 빚으로 인해 자살을 하는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하고, 자신에게 바를 내 주겠다던 오 사장은 어느새 후배 금자(최지희)의 스폰서가 되어버린다. 상심한 윤 마담은 병져 눕고 그녀가 병석에 있는 동안 문병을 오고 친정의 금전적인 문제까지 해결해준 강 사장의 따뜻한 마음에 이끌려 그녀는 결혼을 결심한다. 하지만 강 사장이 처자식이 있는 유부남이었음을 뒤늦게 알고 심한 배신감을 느낀다. 술에 취해 절망에 빠져있는 그녀를 위로하던 박 지점장은 그녀에게 평소의 감정을 고백하고 두 사람은 하룻밤을 같이 보내지만, 행복감에 젖어 있는 그녀에게 `좋은 추억으로 간직하겠다'며 부산지점으로의 발령 사실을 통보하곤 곧 떠나버린다.
在明洞的茶馆工作的尹马丹(崔银姬饰)以出众的美貌和有气质的行动吸引了众多的顾客,让男客人们心动不已。包括尹马丹在内的这些人的梦想是,遇见真诚的爱情,结婚或成为“酒吧主人”,赚钱多。10年前伤害丈夫的尹某在丈夫死时,在棺义中,自己曾表示:“将与自己的头发和信件一起埋葬,不再爱上别的男人。”因此,虽然有很多男人的诱惑,但仍想守住自己。但是她心中也有一个暗恋的男人,他就是附近银行的朴行长。与在她困难的时候,她总是在旁边帮助她的姜信浩(金承浩饰)不同,朴某经常对她说:“对她来说是一个绅士。在推进“尹马墙”的顾客们筹集资金的计划中,已经独立出来经营过自己的唯一的朋友,因为过多的债务而导致自杀的冲击性事件,并给自己带来了“希望”的吴社长,不知不觉间成了“后辈金子”(崔智姬饰)的“赞助商”。在她卧病在床的过程中,她在看望她的过程中,她一直在看望她,而她却决心要结婚。但是,刚知道姜社长是有妻儿的刘夫男的,他才知道这是一种背叛感。喝醉了酒,陷入绝望,安慰她的朴分店店长给她平时的感情,并坦白一夜,两人一起看电视,但是我沉浸在幸福给她`好的回忆珍藏为釜山支行”为由发布的通报,并马上离开。

演职员

    剧照
    打开App查看全部预告片

    短评 写短评